한화, NC전 또 젔다…속절없는 13연패

한화 이글스가 끝없이 추락하고 있다. 올 시즌 개막 후 최다이자 팀 한 시즌 최다 연패인 13연패 다시 한 번 당했다. 6일 안방인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퍼크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 홈 경기에서 2-14로 졌다. 한화는 이로써 지난 2013년 시...



  1. V리그 복귀 김연경, 흥국생명 10번 그대로 사용

    2020-21시즌 V리그는 어느때보다 많은 관심을 받게 됐다. 지난 시즌은 V리그 출범 후 전례가 없는 상황을 맞았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무관중 경기가 치러졌고 시즌 일정이 중단됐다 결국 조기 종료됐다. 코


  2. 김연경, 흥국생명 복귀…'연봉 양보·계약기간 1년' 초점

    "선수가 먼저 요청했다." 통근 결단을 내렸다. 한국 여자배구대표팀 주장을 맡고 있는 김연경이 6일 전격적으로 V리그 복귀를 선언했다. 김연경이 국내 복귀 시 보유권을 갖고 있는 흥국생명과 계약 합의했다. 그는 자유계약선수(FA) 신


  3. 김연경, V리그 복귀 친정팀 흥국생명과 계약 합의

    11년 만에 V리그 코트로 돌아온다. 한국 여자배구를 대표하는 '아이콘' 김연경이 흥국생명 유니폼을 입는다. 흥국생명 구단은 "김연경과 국내 복귀를 전격적으로 합의했다"고 6일 밝혔다. 김연경은 지난달(5월) 엑자시바시(터키)와 2년 계


  4. LG 상대 호투 키움 최원태 '투심 구속 149㎞'

    3연전 첫 단추를 잘 끼웠다. 키움 히어로즈는 5일부터 안방인 고척 스카이돔에서 LG 트윈스와 주말 3연전을 치른다. 키움은 5일 맞대결에서 LG에 6-3으로 이겼고 4연승으로 내달렸다. 1, 2회말 터진 박동원과 김하성의 3점 홈런으로 잡은


  5. 권창훈, 후반 교체 출전…프라이부르크 무승 행진 끊어

    권창훈(26, 프라이부르크)이 후반 막판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았다. 소속팀은 최근 4경기 연속 무승(3무 1패) 부진에서 벗어났다. 프라이부르크는 6일(한국시간)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주 프라이부르크에 있는 슈바르츠발트 슈타디온에서 열


  6. '벤투호' 북한과 11월 안방서 만나…월드컵 2차 예선

    파울루 벤투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한국 남자축구대표팀이 오는 11월 북한과 맞대결한다.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전이다. 아시아축구연맹(AFC)은 지난 5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


  7. 연승 발판 마련 3점포 키움 박동원 "좋은 흐름 유지"

    배터리를 이룬 쩍궁에게 큰 힘이 됐다. 키움 히어로즈 포수 박동원은 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홈 경기에서 선발 등판한 최원태가 던진 공을 받았다. 그는 1회말 맞은 첫 타석에서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다. 2사 상황이었지


  8. '최원태 7이닝 2실점' 키움, LG 꺾고 4연승 신바람

    키움 히어로즈가 연승을 4경기째로 늘렸다. 키움은 5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홈경기에서 6-3으로 이겼다. 안방에서 열린 주말 3연전 첫 단추를 잘 끼웠다. 키움은 16승 12패가, LG는 17승 10패가 됐다. 키움은 경기 초반


  9. 김연경-흥국생명, 이번 주말 다시 만난다

    "서로 윈-윈해야죠." V리그 복귀 가능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 한국 여자배구를 대표하는 '아이콘'이자 국제무대에서도 최고 기량을 갖춘 것으로 꼽히고 있는 아웃사이드 히터(레프트) 김연경이 흥국생명 구단과 다시 자리한다. 김연경


  10. 키움, 김하성 3점포…팀 1600홈런 달성

    키움 히어로즈가 대포를 앞세워 선취점과 추가점을 연달아 냈다. 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쥬말 홈 3연전 첫째 날 경기에서 영양가 만점 홈런을 선보였다. 1회말 박동원이 선제 3점 홈런(시즌 7호)를 쳤고 추가점은 오래


  11. 키움 박동원, LG전 기선제압 3점포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키움 히이로즈는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치른 주중 원정 3연전을 모두 쓸어담았다. 키움은 5일부터 7일까지 안방인 고척 스카이돔에서 LG 트윈스와 주말 홈 3연전을 갖는다. 3연전 첫 날 '안방마님' 박동원이 기선


  12. '투수·포수 겸업' 롯데 나종덕, 퓨처스리그서 첫 승

    올 시즌 본업인 안방마님' 노릇과 함께 마운드에도 서는 롯데 자이언츠 나종덕이 퓨처스(2군)리그에서 첫 승을 신고했다. 나종덕은 5일 마산구장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 퓨처스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 그는 이날 NC 타자를 상대로 6이닝


  13. NC, 美 노스캐롤라이나 더럼 불스와 손 잡았다

    NC 다이노스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에 위치한 트리플A 구단 더럼 불스(Durham Bulls)와 손잡고 공동 마케팅에 나선다.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국경을 넘어 야구로 즐거움을 나누고, 야구로 긍정적인 힘을 모으자는 데 양


  14. 한화, 2020시즌 '밀리터리 유니폼' 선보여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5일 오후 5시부터 온라인 이글스샵을 통해 2020시즌 밀리터리 유니폼을 출시한다. 한화 선수단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순국선열 및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리 위해 매년 6월 일부 홈경기에 밀리터리 유니폼


  15. LG, 달려라병원과 공식협력병원 지정…업무 협약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서울시 강동구 길동에 있는 달려라병원에서 구단 공식협력병원 지정 및 업무협약식을 5일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차명석 구단 단장과 손보경, 박재범, 이성우 달려라병원 원장이 참석했다. LG 선수단은 이날


  16. 키움, 6일 LG전 간호장교 이혜민 소위 시타자 초청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호국보훈의 달인 6월 국방부와 함께 특별한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현충일(6월 6일)을 비롯해 모두 4차례애 걸쳐 6.25전쟁에 참전했던 과거 영웅들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라는 위기 상황에서


  17. V리그 여자부 외국인 드래프트 화두는 '김연경'

    여자프로배구 흥국생명은 지난 4일 열린 2020 외국인선수 드래프트에서 가장 마지막인 6순위 지명권을 얻었다. 흥국생명은 지난 시즌 뛰었던 루시아 프레스코(아르헨티나)를 다시 지명했다. 보통 신인 지명을 비롯해 드래프트에서는 전체 1


  18. 도쿄올림픽 조직위 "개최 여부 내년 봄까지 상황봐 판단"

    2020 도쿄올림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대회 개최 시기가 1년 뒤로 연기됐다. 그러나 내년 정상 개최 여부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도 있다.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코로나19 상황 때문이다. 이런 가운데


  19. KIA 김선빈, 개인 1천 안타 기념 훈훈한 기부

    KIA 타이거즈에서 뛰고 있는 김선빈(내야수)가 의미있는 일을 했다. 김선빈은 지난달(5월) 27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KT 위즈와 원정 경기에서 KBO리그 역대 97번째 1000안타를 달성했다. 그는 자신의 1천 안타 기록 달성을 기


  20. KBO '나라사랑큰나무' 달기 캠페인 동참

    한국야구위원회(KBO)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국가보훈처와 함께하는 '나라사랑큰나무' 배지 달기 캠페인에 함깨한다. '나라사랑큰나무'는 국가유공자에 대한 감사와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민 애국심 고취를 위해 제작됐다. 또한 선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