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다라박, 영화 '치인트' 장보라 役 낙점


신예 김현진과 호흡 나눠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산다라박이 영화 '치즈인더트랩'에 합류했다.

24일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에 따르면 영화 '치즈인더트랩'(감독 김제영, 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은 투애니원(2NE1) 출신 배우 산다라박과 신예 김현진 캐스팅을 확정했다.

산다라박은 '돌아온 일지매'(2008), 웹드라마 '닥터 이안'(2015), '미싱 코리아'(2015), '한번 더 해피엔딩'(2016) 등을 통해 꾸준히 연기 활동을 했다. 오는 4월에는 영화 '원스텝'으로 첫 스크린 데뷔도 앞두고 있다.

이번 영화에서는 홍설(오연서 분)의 절친한 친구 장보라로 분했다. 이성보다는 감정이 먼저인, 열정과 에너지만큼은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시원시원하고 솔직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라 더욱 기대를 모은다.

산다라박과 연기 호흡을 맞출 권은택 역에는 신예 김현진이 낙점됐다. 권은택은 모델같은 외모에 밝고 사랑스러운 인물로, 짝사랑 중인 보라를 따뜻하게 지켜주고 보살피는 순정적인 캐릭터이기도 하다. 패션 모델로 데뷔한 김현진은 JTBC 새 금토드라마 '맨투맨'을 통해 배우로서 안방극장 신고식을 치른다.

영화 관계자는 "박산다라와 김현진은 마지막까지 공들인 캐스팅이다. 보라의 똑 부러지는 이미지와 속 시원하게 쏟아내는 직설적인 말투까지 준비해온 박산다라에 놀랐고 적임자라 판단했다. 김현진은 웹툰 속 은택이 튀어나온 듯 모델 같은 피지컬에 풋풋하고 의리있는 훈남을 연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현재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한다고 평가 받고 있는 '치인트'에 힘을 보탤 것으로 예상된다. 엉뚱하지만 솔직한 매력의 박산다라와 싱그러운 신예 배우 김현진 역시 원작 캐릭터와 매우 유사한 점이 많다"고 설명했다.

순끼 작가의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치즈인더트랩'은 캠퍼스를 배경으로 모든 게 완벽한 남자 유정과 평범하지만 예민한 그의 대학 후배 홍설, 어디로 튈지 모르는 매력적인 백인호를 중심으로 다양한 인물 사이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박해진, 오연서, 유인영, 박기웅, 오종혁에 이어 산다라박, 김현진까지 라인업을 최종적으로 완성했다. 오는 25일 주요 배우진 첫 상견례를 진행하고 오는 4월 크랭크인한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