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조현아 "팬티 아닌 반바지…문란한 게임 하지 않았다"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가 마이네임의 채진과의 사생활 영상 유출에 대해 해명했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넌 학생이고 난 선생이야’ 특집으로 가수 윤상, 김태원, 지코, 조현아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이날 조현아는 “문란하게 게임하며 놀지 않았다는 말을 하고 싶었다"며 "팬티만 입었다고 했는데 집주인의 반바지였다"고 해명했다.

이어 조현아는 "그리고 왕게임이나 그런 게임들을 좋아하지 않는다"며 "그래도 불편함을 느끼셨다면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조현아는 “원래 주기적으로 밖에 돌아다녔었는데 요새는 그렇게 다니지 않는다”고 털어놨다.

조이뉴스24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