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시간` 제작발표회, `서현` 민망하게 만드는 `김정현` 표정


[조이뉴스24 도철환 기자] 오늘(20일) 오후 열린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시간'의 제작발표회에 배우 김정현, 서현, 김준한, 황승언, 그리고 장준호 감독이 참석했다.

한편, 이날 본격적인 기자간담회 전 진행된 포토타임에서 김정현은 다른 행사와는 다소 다른 무표정으로 일관하여 누리꾼들은 의문을 던졌다.

이에 김정현은 “촬영을 할 때난 안 할 때나 제 모든 삶은 천수호처럼 살려고 굉장히 노력 중이다. 잠자는 순간, 이동할 때도 순간순간 김정현이라는 인물이 나와서 선택하는 것에 있어서 견제를 많이 하는 중이다”며 포타타임의 태도에 대해 해명했다.

또한, “(극 중) 인물에 굉장히 많이 붙어있고 그 결과가 어떻게 나올지 모르겠지만, 최선을 다해서 제 에너지 자체를 전부 넣어서 살고 있는 것 같다”며 “개인적인 힘든 일보다 인물에서 주는 감정 때문에 제 삶이 조금 많이 기울어 있는 상태다. 이걸 잘 극복하고 해내야 하는데, 지금 제가 할 수 있는 게 무엇인지 놓치지 않고 살려고 노력 중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시간'은 이달 25일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도철환기자 dodo@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