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애 `남편 이찬진` 부부싸움 한다? 첫 만남 "맘에 안 들어 직업 안 궁금"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배우 김희애와 남편 이찬진에게 이목이 쏠리고 있다.

과거 김희애는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부부싸움에 대한 질문을 받고 "안 하는 부부가 어디 있겠나"라고 이야기했다.

신동엽이 "부부싸움 할 때 소리를 지르는 편이냐"고 묻자 "참는 스타일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김희애는 "보통 여자들은 바로 말 안 하고 알아서 해주길 바라지 않나. 나도 그렇다"며 "그러다가 나중에 이야기하면 남편이 `그걸 왜 이제 이야기하느냐`, `말을 안 하는데 어떻게 아느냐`고 한다. 근데 또 바로바로 이야기하면 잔소리라고 한다"고 털어놨다.

[출처=채널A 방송화면 캡처]

한편, 과거 한 방송 프로그램에서는 김희애의 남편 이찬진에 대해 이야기했다.

김희애와 남편 이찬진은 친 형부의 소개로 만났으나 김희애는 당시 남편이 마음에 들지 않아 직업조차 궁금해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또한, 김희애는 한 인터뷰에서 “남편을 처음 만났을 때 옷도 못 입고 외모도 별로였다”라고 전했다.

조이뉴스24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