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진` 정의당 가입 선언에, 김희애 "서로의 일에 관여하지 않는다"


[조이뉴스24 도철환 기자] 26일 배우 김희애의 남편 이찬진 씨는 최근 세상을 떠난 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에 대한 애도의 뜻을 전하며 정의당 가입을 선언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찬진 씨는 한글 워드프로세서 아래아 한글을 만든 주인공이자 배우 김희애의 남편으로 아내 김희애의 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어 정치색을 드러내는 것에 대해 김희애의 반응에도 관심이 쏠린다.

[출처=SBS 방송화면 캡처]

한편, 김희애는 지난 인터뷰에서 "이찬진과 서로의 일에 관여하지 않는다"며 "이찬진이 하는 일을 너무 모르는 것 같다"고 말한 적이 있다.

또한, "가족이 알면 위축되는 면이 있다. 남편도 그런 이야기를 했다"고 덧붙이며 남편에 대해 "이찬진이 하는 일을 더 보지도 않고, 알 필요도 없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인 바 있다.

조이뉴스24 도철환기자 dod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