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훈 이윤미 11년 전 `결혼사진` 풋풋한 모습도 예쁨! "셋째 임신 태교"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주영훈과 배우 이윤미의 과거 결혼사진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과거 주영훈은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2006년 10월 28일을 회상하며 38세 나이에 26세였던 배우 이윤미와 결혼했던 때를 회상하며 웨딩사진을 공개했다.

올라온 사진 속 주영훈과 이윤미는 풋풋한 모습으로 예복을 입고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또한, 주영훈은 “그날의 약속을 기억하며 오늘까지 왔다”며 “앞으로도 지금처럼 그날의 약속 지켜가며 살겠다. 항상 감사드린다. 오늘도 사랑한다”고 이야기했다.

[출처=SNS 캡처]

한편, 작곡가 주영훈과 배우 이윤미가 결혼 13년 차에 셋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오늘 16일 이윤미는 자신의 SNS을 통해 “어제 마지막 방송으로 당분간은 여러분들과 못 만나지만 지난 1년 동안 똑소리나는 원더샵을 통해 주부로서도 많이 성장하고 많은 분들과 소통하며 아주 행복한 시간들이었습니다. 쉬는 동안 다둥이 맘 태교 잘할께요.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요”라는 글을 남겼다.

조이뉴스24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