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DO얼라이언스, 내달 5일 차세대 인증표준 세미나

스마트폰·PC·웹 인증 가능한 FIDO2, 현황 공유


[아이뉴스24 성지은 기자] FIDO 얼라이언스가 내달 5일 서울 강남 과학기술회관에서 'FIDO 얼라이언스 퍼블릭 세미나'를 열고 차세대 인증표준 현황을 공유한다.

FIDO 얼라이언스는 세계 약 260개 회원사로 구성된 글로벌 인증 표준 협회다. 모바일, 웹 애플리케이션, PC 플랫폼과 호환 가능한 상호인증 표준을 개발한다.

구글, 아마존, 페이팔, 알리바바, 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 기업들은 FIDO 얼라이언스를 꾸리고 온라인 환경에서 생체인식 기술 등을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는 기술 표준으로 FIDO를 발표했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국내에는 한국워킹그룹으로 삼성전자, BC카드, 라온시큐어, 라인, SK텔레콤, LG전자, 한국전자인증,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등이 참여한다.

스마트폰 중심의 모바일 인증에 중점을 둔 기존 표준(FIDO 1.0)과 달리 새로 발표된 표준(FIDO2)은 PC 운영체제(OS)와 웹 브라우저에서도 생체인증이 가능한 표준을 제시한다. 이에 따라 스마트폰·PC·웹 등에서 비밀번호 입력 없이 지문·홍채 등 생체정보로 사용자를 인증하고 전자서명까지 체결하는 일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번 행사에는 ▲FIDO 얼라이언스의 비전(FIDO 얼라이언스)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현황(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FIDO2 기술 리뷰 및 최신 업데이트(마이크로소프트) ▲웹인증 응용프로그래밍인터페이스(API) 그리고 시큐리티 키(구글) 등을 주제로 발표가 이어진다.

FIDO 얼라이언스 한국워킹그룹 측은 "이번 세미나는 기업 경영자, 기획부서, 사업부서, IT 시스템 부문 등 자사 서비스 인증 시스템 구조 개선에 관심을 가진 모든 사람이 모임문화 플랫폼 '온오프믹스'에서 신청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