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다르·전광인 펄펄…현대캐피탈, 접전 끝 1위 복귀


[조이뉴스24 이성필 기자] 현대캐피탈이 OK저축은행과 접전을 벌인 끝에 1위 복귀에 성공했다.

현대캐피탈은 6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OK저축은행과의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2(25-21 20-25 30-32 26-24 15-11)로 이겼다.

3연승을 거둔 현대캐피탈은 17승 5패(승점 45점)로 대한항공(44점)을 2위로 밀어내고 1위로 올라섰다. OK저축은행은 승리를 날리며 5연패에 빠졌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파다르가 21득점을 해내며 승리를 견인했다. 4세트까지 다소 부진했던 파다르는 승부처 5세트에서만 8득점을 해냈다. 전광인이 마당쇠 역할을 하며 24득점으로 보조했다. 센터 신영석이 블로킹으로만 6득점을 해내는 등 10득점을 기록했다.

1세트부터 땀나는 경기를 했고 2세트까지 1-1이었다. 3세트 현대캐피탈이 2-9에서 23-23까지 따라왔다. 듀스가 거듭됐고 30-31에서 요스바니에게 서브에이스를 내줬다.

그러나 4세트 집중력을 살렸고 전광인을 앞세웠다. OK저축은행은 세터 이민규가 네트터치 범실로 무너졌다. 전광인의 오픈 공격 성공으로 세트 점수 2-2가 됐다.

5세트는 현대캐피탈의 중심이 잘 잡혔다. 2-2로 맞서던 상황에서 파다르의 강서브가 두 번이나 성공했다. 파다르는 10-9에서 오픈 공격에 성공하는 등 점수를 벌렸고 승리를 가져왔다.

흥국생명은 화성종합체육관에서 열린 IBK기업은행과의 여자부 원정 경기에서 세트 점수 3-0(25-21, 25-17, 26-24)로 승리했다. 승점 37점을 기록한 흥국생명은 IBK기업은행을 따돌리고 단독 1위가 됐다. 이재영은 26득점을 해내며 승리를 견인했다,

이성필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