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호, 스노보드 월드컵 러시아 대회 17위로 마쳐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스키 역사상 처음으로 메달을 목에 건 이상호(24) 은메달리스트 이상호(24)가 국제스키연맹(FIS) 주최 스노보드 월드컵에서 17위에 올랐다.

이상호는 26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2018-19시즌 FIS 스노보드 월드컵 남자 평행 회전 경기에 참가했다. 그는 출전 선수 39명 가운데 17위로 대회를 마쳤다.

이상호는 일주일 전에 슬로베니아에서 열린 월드컵에서는 12위를 기록하며 올 시즌 나선 월드컵에서 처음으로 결선 진출에 성공했다.

[사진=이영훈기자]

그는 두 대회 연속 16강 이상을 노렸으나 러시아에서는 결선에 오르지 못했다. 이상호는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남자 평행대회전에 나서 은메달을 땄다.

한편 같은 장소에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 출전한 정혜림(24)은 29명 중 17위를 기록하며 대회를 마쳤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