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펄 난' 김정호 "택의형 토스 덕분에 잘 풀렸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의정부 KB손해보험 스타즈가 김정호의 활약에 힘입어 5연승을 질주했다.

KB손해보험은 2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도드람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와의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1-25, 25-18, 25-21, 25-2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지난 2017년 V리그 참가 이후 팀 역대 최다인 5연승을 내달리며 최근의 상승세를 그대로 이어갔다.

[사진=KOVO]

이날 경기 가장 두드러진 활약을 선보인 건 김정호였다. 양 팀 최다인 21득점을 폭발시키며 KB손해보험의 승리를 이끌었다.

김정호는 이날 경기 후 "코트에서 좀 더 자신 있게 플레이하다 보니 잘 풀리는 것 같다"며 "교체로 경기 중간 투입될 때와는 다르게 선발로 나서면서 좀 더 편안한 마음으로 뛰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호는 또 자신과 호흡을 맞추고 있는 팀 선배 세터 황택의의 도움이 컸다고 강조했다.

김정호는 "제가 신장이 작은 데도 불구하고 이렇게 활약할 수 있는 건 (황)택의형 덕분인 것 같다"며 "택의형이 상대 블로킹을 잘 피해 토스를 올려줘 잘 풀렸다. 경기 중간 중간 사인을 주는 것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호는 이어 "삼성에서는 저를 레프트보다 원포인트 서버로 더 보셨던 것 같다"며 "트레이드 이후에는 감독님이 레프트로 꾸준히 기회를 주셔서 개인적으로는 더 좋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장충=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