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태하·데이지 몫까지 열심히 하겠다"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모모랜드가 7인조로 활동에 나선 것에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모모랜드는 20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다섯 번째 미니앨범 '쇼미(Show Me)' 발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번 활동에서는 태하와 데이지가 빠졌다. 이에 대해 모모랜드는 "마음이 안 좋지만 그 친구들 몫까지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모모랜드가 20일 새 앨범 쇼케이스를 개최했다[사진=이영훈기자]

태하와 데이지는 건강과 개인적 사유로 이번 앨범 활동에서 빠졌다. 멤버들은 두 사람에 대해 "치료를 열심히 하고 있다. 좋아지고 있다. 치료 때문에 활동 시기를 맞추지 못 해서 이번에 같이 활동을 못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아임 소 핫(I’m So Hot)'은 'So Hot'한 나를 펀펀(Fun Fun) 하게 그려낸 곡. 어딜 가나 주목받고 화제의 중심이 되는 모모랜드의 인사이드 라이프를 귀엽고 재치 넘치게 표현했다. 트랩 비트와 후반부 독특한 플로우 멈블파트로 모모랜드만의 정체성을 살렸다.

모모랜드의 새 앨범은 이날 오후 6시 발매된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