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1년만에 중국行…팬들과 만남 "뜨거운 환영 감사"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박해진이 1년 만에 중국 팬들과 만났다.

박해진은 23일 중국 난징에서 열린 '2019중국 난징 한국여행 B2B&C콘텐츠 페스티벌'에 초청돼 단독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페스티벌은 한국과 중국간의 관광을 활성화하고자 다양한 한국 여행지와 새로운 콘텐츠를 보여주고자 마련된 행사다.

[사진=한국관광공사 상하이지사, 마운틴무브먼트]

이날 박해진은 단독으로 팬사인회를 열고 중국 팬들과 한국 여행이야기를 나누며 선물을 증정하는 등 팬들과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일찌감치 공항으로 몰려든 중국 팬들은 환호성을 보내며 박해진을 뜨겁게 환영했고, ​입국장부터 식당까지 박해진의 동선을 함께 하며 박해진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았다. 박해진은 몰려든 중국 팬들에게 눈인사를 전했다.

​이날 행사에서 한국관광공사 상하이 지사장은 박해진에게 한국관광공사 홍보대사 위촉장을 전달하며 "오랜만에 특별한 행사와 함께 한국 배우를 중국에서 만나는 것이 감동스럽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해진은 "오랜만에 중국에 뜻깊은 행사로 찾아뵙게 되어 기쁘다. 늘 이렇게 모두와 소통하면서 즐거운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 뜨거운 환영에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좋은 에너지를 가지고 한국으로 돌아가 중국에도 좋은 드라마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박해진은 지난 8일 새 드라마 '시크릿'(가제, 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 IHQ 공동제작 스타포스, 가지컨텐츠) 촬영에 돌입했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