잉카인터넷, 캄보디아 통합보안시장 공략

캄보디아소프트와 NOS 리셀러 계약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잉카인터넷(대표 주영흠)은 캄보디아소프트와 통합보안 'NOS(nProtect Online Security)'리셀러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으로 잉카인터넷은 캄보디아 은행·금융권 보안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캄보디아소프트는 금융 솔루션, 기업 보안 솔루션, 서버·네트워킹 등 IT인프라 사업에 주력하고 있는 캄보디아 업체로 해당 지역 고객사·유통망을 보유하고 있다.

[사진=잉카인터넷]

잉카인터넷의 NOS는 사용자 PC의 정보유출, 키보드 해킹·금융사고를 방지하는 온라인 통합 보안 서비스다. 키보드 보안, 악성코드 탐지, 네트워크 보호 기능 등으로 사용자의 정보자산을 보호하며 굿소프트웨어(GS) 인증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잉카인터넷은 "국내에서 쌓아온 신뢰성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캄보디아를 중요한 근거지로 만들겠다"며 "캄보디아소프트와 함께 캄보디아의 통합보안 시장을 선점하겠다"고 말했다.

최은정기자 ejc@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