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서울 올해 첫 폭염주의보…미세먼지 ‘나쁨’


[아이뉴스24 권준영 기자] 오늘날씨는 전국이 매우 덥겠다.

24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남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다.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경기도와 강원도, 일부 남부지방에는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매우 더울 전망이다.

특히 올 들어 가장 높게 올라가는 곳이 많아 폭염특보가 확대·강화될 가능성도 있다.

5월 24일 오전 6시 현재 날씨 [기상청 홈페이지]
낮 기온은 25~35도로 전날보다 2~5도, 평년보다 3~11도 높아 덥겠고 강원동해안 지역은 지형적인 영향으로 낮에 오른 기온이 밤 사이 충분히 내려가지 못해 25도 이상 유지되면서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7도 △대전 15도 △대구 15도 △부산 18도 △광주 16도 △춘천 13도 △제주 20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대전 32도 △대구 35도 △부산 27도 △광주 33도 △춘천 33도 △제주 31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호남권·부산·울산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권준영기자 kjykjy@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