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tv, 2019 월드뮤직 피에스타 독점 생중계

25일 오후 4시부터 공연…VOD도 제공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국내 최고의 힙합 무대가 올레 tv, 올레 tv 모바일에서 독점 생중계된다.

KT(대표 황창규)는 25일 인천 남동아시아드 럭비경기장에서 열리는 '2019 월드뮤직 피에스타(World Music Fiesta)'의 공연 실황과 VOD 서비스를 올레 tv와 올레 tv 모바일에서 단독으로 제공한다고 24일 발표했다.

2019 월드뮤직 피에스타는 지난 5년간 국내 최고 힙합 페스티벌로 자리 잡은 '스카 슈퍼스웩 페스티벌(SKA Super-Swag Festival)'의 제작진이 새롭게 선보이는 초대형 프로젝트다.

[출처=KT]

박재범, 김하온, 식케이, 창모, 리듬파워 등 한국 힙합을 대표하는 아티스트들이 아시아의 허브 도시 인천에서 25일 오후 4시부터 5시간30분간 공연을 펼친다.

올레 tv와 올레 tv 모바일에서 단독으로 실시간 중계하는 이번 공연은 무료로 제공된다. 올레 tv 모바일은 통신사에 관계없이 누구나 내려받을 수 있으며 네이버, 페이스북, 카카오톡 등의 SNS 계정을 활용해 간편하게 가입하고 이용할 수 있다.

송재호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전무)은 "올레 tv와 올레 tv 모바일을 통해 2019 월드뮤직 피에스타의 생생한 공연을 고객들과 함께 즐길 수 있게 됐다"며, "올레 tv는 더욱 다양한 음악 콘텐츠와 즐길 거리를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