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세상' 이청아 "함께해서 행복하고 감사했다"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배우 이청아가 애정 가득 담긴 종영소감을 전했다.

JTBC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의 이청아가 마지막회를 앞두고 여운 가득한 종영소감과 함께 마지막 촬영 대본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청아[사진=킹스엔터]

이청아는 "대본을 받아 볼 때마다 늘 숨죽이며 읽었고 이 이야기를 함께 만들어 간다는 것에 많은 기쁨을 느꼈습니다. 매번 김지우 작가님의 가슴이 뜨거워지는 대사들에 세상과 내 삶에 대해 반성하게 되는 순간들이 있었고 이 작품을 통해서 참 많은 것을 느꼈습니다"라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박찬홍 감독님, 김지우 작가님과 제작진, 훌륭한 배우 동료 분들과 함께해서 행복하고 감사했습니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청아는 극중 박선호(남다름), 박수호(김환희) 남매의 친구 같은 이모이자 자유롭고 따뜻한 영혼을 가진 강준하 역으로 등장해 안방극장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호호 가족들을 위해 자신만의 방식으로 위로를 전하고 사건의 실마리를 찾아내는 등 극 후반까지 다양한 활약을 펼치며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아름다운 세상'은 25일 16회 방송을 끝으로 종영한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