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최민용, 이의정에 "과거 프러포즈, 반은 진심…지금도 호감 있어"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배우 최민용이 가수 이의정에게 프러포즈했던 일화를 전하며 호감을 드러냈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이의정과 최민용이 함께 설거지를 하며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MBC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최민용은 이의정에게 "예전 일이라 기억을 못하실 수도 있다"며 "제가 의정 씨에게 꽃을 줬다"고 말문을 열었다.

최민용은 과거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이의정에게 꽃을 건네며 프러포즈했으나, 당시 이의정은 다른 사람을 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민용은 "예능으로 나간 거지만 인간 이의정이 궁금했다"며 "평소 연기하는 모습을 보며 저 사람하고 커피 한 잔 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 찰나에 만난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태어나면서 꽃 선물한 게 이의정 씨가 두 번째"라며 "반은 진심이었다"라고 진심을 고백했다.

또 "밝은 기운이 여전하다. 덕분에 활기차서 나도 계속 웃게 된다. 너무 좋다. 다음 여행에도 왔으면 좋겠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