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긴3' 악뮤 수현부터 존박·장재인까지…박정현 콘서트 총출동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박정현 여름 단독 콘서트에 '비긴어게인3' 패밀리 밴드 멤버가 총출동한다.

소속사 문화인(文化人) 측은 "오는 8월, 총 6일에 걸쳐 열리는 박정현 2019 단독 콘서트 '만나러 가는 길'에 가수 존박, 장재인과 '비긴어게인3'의 주역 하림, 악동뮤지션 수현, 김필, 임헌일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격한다"고 26일 밝혔다.

박정현 [사진=문화인]

오는 8월 2일~4일, 9일~11일 총 6일에 걸쳐 진행되는 박정현 2019 단독 콘서트는 매일 각기 다른 아티스트들이 게스트로 무대에 올라 호응을 배가시킬 예정이다. 특히 지난 19일 첫 방송된 이후 연일 뜨거운 화제를 낳고 있는 JTBC 음악 예능 '비긴어게인3'이 주역들이 대거 게스트 출연을 결정, 음악 팬들에게 더욱 반가움을 더한다.

콘서트 첫날인 2일에는 최근 영화 '알라딘'의 명곡 'A Whole New World' 한국어버전 OST로 박정현과 호흡을 맞춘 가수 존박이 지원사격에 나선다. '비긴어게인3' 패밀리 밴드로 새롭게 합류한 뮤지션 임헌일과 김필도 각각 3일과 4일 공연장을 찾는다.

9일에는 패밀리 밴드의 막내로 박정현과 남다른 음악적 교감을 다지고 있는 악동뮤지션의 수현이 출연을 확정했다. 이어 10일에는 매력적 음색의 여성보컬 장재인, 마지막 공연인 11일에는 박정현의 오랜 음악적 동료이자 친구인 하림이 출격해 화려한 게스트 군단의 정점을 완성할 예정이다.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진행되는 박정현 2019 단독 콘서트 '만나러 가는 길'은 '오롯이 팬들을 위해 발걸음을 옮긴다'라는 의미처럼 2주에 걸친 긴 일정으로 꾸며져 더욱 많은 팬들과 호흡하는 공연이다.

이번 공연의 연출을 맡은 본부 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정현의 이전 투어 때보다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곡들의 비중을 두어 공감과 소통을 중심으로 관객들과 함께하는 새로운 콘셉트의 공연이 될 것"이라 전했다. 이어 'R&B 여왕' 박정현의 많은 히트곡부터 새롭게 베일을 벗을 무대까지 다채로운 매력들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정현 2019 단독 콘서트 '만나러 가는 길' 예매 및 공연관련 정보는 온라인 예매처 인터파크 티켓 및 문화인 공식 채널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박정현은 지난 18일, 7년여 만에 선보이는 정규 9집 앨범 '더 원더(The Wonder)'와 타이틀곡 '같이'를 발표하고 음악팬들의 호평을 한 몸에 받았다. 신곡발표에 이어 지난 19일 첫 방송에 나선 JTBC '비긴어게인3'에도 출연하며 많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