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父 매튜와 '정글의 법칙 in 추크' 출연 확정…12월 방송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가수 전소미가 아버지 매튜 다우마와 함께 정글로 떠난다.

SBS 측은 21일 "전소미가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SBS '정글의 법칙 in 추크'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제작진에 따르면 사전 인터뷰 내내 밝은 에너지를 뿜어낸 전소미는 "정글 너무 가고 싶었다"라며 강한 의욕을 내비쳤다는 후문이다.

[사진=정소희 기자]

특히, 전소미의 이번 출연은 아버지 매튜 다우마와 함께라는 점에서 더욱 눈길을 끈다. 캐나다 출신인 매튜는 드라마 '태양의 후예' 등을 통해 얼굴을 알린 배우다. 전소미와 매튜는 여러 방송 프로그램과 SNS 등을 통해 친구처럼 다정한 부녀의 모습을 드러낸 바 있다. 일명 '매미 부녀'로 불리는 두 사람이 정글에서 펼칠 특급 활약에 기대가 커지고 있다.

매미 부녀를 비롯한 45기 병만족의 정글 생존기는 현재 방송 중인 순다열도 편 이후 방송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