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이정후, 슈퍼맨 변신한 바람의 손자~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2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19 KBO리그 한국시리즈 1차전 키움 히어로즈 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펼쳐졌다.

7회초 2사 2루 키움 송성문의 동점을 만드는 적시타에 주자 이정후가 득점을 올리고 기뻐하고 있다. 스코어는 6-6 동점.

조이뉴스24 잠실=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