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母 이선미 여사, 8개월 만에 '미우새' 출격…여전한 돌직구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김건모의 어머니 이선미 여사가 8개월 만에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 녹화날 이선미 여사가 등장하자 母벤져스는 서로 끌어안고 격하게 반가워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그러나 훈훈한 분위기가 채 식기도 전에 이선미 여사 특유의 카리스마와 돌직구에 스튜디오가 들썩였다는 후문이다.

김건모 母 이선미 여사 [사진=SBS]

이어 이선미 여사는 '미우새' 자식들의 일상을 지켜보면서 "8개월 후에 나와도 여전하구나!"라고 탄식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대표 '미우새'인 김건모가 "속이 깊은 아들이구나!"라고 깨닫게 된 사연을 공개해 변함없는 아들 자랑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MC 서장훈이 반격을 하자 "김건모하고 라이벌인가 봐?!"라고 받아치는 등 오랜만에 만났어도 서장훈과의 아웅다웅 케미는 여전했다고 한다.

이선미 여사는 그동안 힘든 일을 겪으면서 '미우새'에 출연하지 못했던 이야기와 솔직한 심경을 가감 없이 고백해 母벤져스들에게 공감을 샀다는 후문이다.

이선미 여사가 출연하는 '미우새'는 오는 11월 3일 방송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