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한혜연·김충재 다정한 모습 연출 본 기안84 반응…"뭐지?"


[조이뉴스24 권준영 기자] '나 혼자 산다' 스타일리스트 한혜연과 만화가 김충재가 다정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끈 가운데, 이 모습을 본 기안84의 반응이 새삼 화제다.

지난 2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한혜연이 2020년 S/S패션위크 관람을 위해 파리로 떠난 모습이 그려졌다.

[MBC 방송화면 캡처]

이날 한혜연은 김충재와 만나 시간을 함께 보내게 됐다. 한혜연은 "SNS를 통해 온 것을 알았다. 메시지로 연락이 왔고 뜻밖의 만남을 가졌다"며 "해외에서 만나니 너무 반갑더라"고 말했다. 김충재는 한 브랜드의 게스트로 초청돼 파리에 오게 됐다.

이날 두 사람은 사랑의 벽을 찾아 함께 사진을 찍었다. 두 사람은 '사랑해' 글자를 가운데에 두고 포즈를 취했다. 이를 본 박나래는 "같이 가면 이런 게 좋다"고 두 사람의 모습에 흐뭇해했다.

함께 사진을 함께 확인하는 한혜연과 김충재의 모습을 본 기안84는 "뭐지?"라며 의아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사진을 보던 한혜연은 김충재를 향해 "너랑 찍으면 뭐 하니"라고 현실로 복귀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권준영기자 kjykj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