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 "여자친구 1주일에 한 번 만나"…부모님 "빨리 결혼해야지"


[조이뉴스24 권준영 기자] 가수 김승현이 부모님에게 여자친구와 1주일에 한 번 정도 만난다며 교제 상황을 밝혔다. 이에 김승현의 부모님은 "빨리 결혼할 생각을 해야지"라고 핀잔하며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요구했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김승현의 옥탑방을 기습한 가족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KBS2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김승현의 아버지는 "(여자친구와) 상견례까지 마쳤는데 결혼 준비가 없어서 답답했다"며 "그래서 직접 옥탑방에 찾아가 보기로 했다"고 김승현의 옥탑방을 찾아가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아버지는 김승현에게 "여자친구와 잘 만나고 있냐"고 질문했고, 이에 김승현은 "워낙 그 친구도 바빠서 일주일에 한 번 정도 보고 있다"고 답했다.

김승현의 말을 들은 아버지는 "빨리 준비해서 결혼할 생각을 해야지"라고 답답함을 드러냈고, 어머니 역시 "1주일에 한 번만 봐서 되냐. 네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요구했다.

한편,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권준영기자 kjykj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