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감쪽같은 그녀' 웃음과 감동을 느껴요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허인무 감독, 배우 김수안, 나문희가 12일 오후 서울 동대문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감쪽같은 그녀(감독 허인무)'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영화 '감쪽같은 그녀'는 72세 꽃청춘 말순(나문희) 할머니 앞에 듣도 보도 못한 손녀 공주(김수안)가 찾아오면서 시작되는 기막히고 수상한 동거를 그린 영화로, 오는 12월 4일 개봉한다.

조이뉴스24 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