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2' 신민아, 임원희 죽음 관련 이정재 추궁 "당신이 아니면 누구겠냐"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신민아가 이정재를 의심했다.

12일 방송된 JTBC '보좌관 2 -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는 고석만(임원희 분)의 죽음과 관련해 장태준(이정재 분)을 의심하는 강선영(신민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선영은 장태준을 찾아가 "고석만 보좌관이 사망하기 전날 그를 만났냐. 그가 서류를 갖고 있는 것도 알고 있었냐"고 물었다.

보좌관2 [JTBC 캡처]

이에 장태준은 "알고 있었다"고 말했고, 강선영은 말하지 않은 이유를 추궁했다. 장태준은 "당신이 지금처럼 나를 쳐다볼 테니까. 내가 석만이를 죽였다고 생각하니까"라고 억울한 마음을 밝혔다.

강선영은 "태준 씨가 아니면 대체 누구겠냐. 자료가 공개되면 태준 씨도 지금 이 자리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보좌관2'는 금빛 배지를 거머쥔 국회의원 장태준의 위험한 질주, 그 치열한 여의도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화 9시 30분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