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이승엽야구캠프, 오는 23일부터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 개최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이 오는 23~24일 이틀간 '제2회 이승엽 유소년 야구캠프 with 대구광역시'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개최한다.

대구광역시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이번 야구캠프는 대구·경북지역의 초등학교 엘리트선수, 리틀야구선수, 다문화가정야구팀 선수들이 대상이며 총 200명이 참가한다.

이승엽 이사장을 비롯해 올 시즌 ▲두산 베어스 배영수, 오재일, 허경민, 이영하 ▲키움 히어로즈 이지영 ▲LG 트윈스 차우찬 ▲NC 다이노스 박석민 ▲삼성 라이온즈 김상수 ▲롯데 자이언츠 손아섭 ▲SK 와이번스 김강민 등 KBO리그 최고의 선수들이 코칭스태프로 함께한다.

[사진=정소희기자]

이번 야구캠프에서는 스트레칭 및 캐치볼을 시작으로 ‘타격, 피칭, 내야수비, 외야수비 클리닉’을 비롯해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 투어, 홈런왕레이스, 명랑운동회 및 레크리에이션이 진행된다.

이승엽재단에서는 참가자 전원에게 후드티, 모자 등 기념품을 제공하고 대구지역 5개 초등학교 야구팀과 대구경북리틀야구연맹 소속 21개팀, 대구다문화가정야구단에 야구배트를 후원할 예정이다.

또한 각 프로그램 우수선수들에게는 별도의 시상을 통해 많은 시상품과 기념품이 전달될 예정이다.

이승엽 이사장과 일일 코치진들은 다양한 경험담과 노하우를 유소년 선수들에게 전수하여 훌륭한 선수로 성장하기 위한 동기부여가 될 수 있도록 뜻깊고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