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는남자' 수호 "연기-노래, 진심으로 사랑해…계속 뮤지컬 할것"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엑소 수호가 바쁜 와중에도 뮤지컬 무대를 놓지 않는 이유를 설명했다.

1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진행된 뮤지컬 '웃는남자' 프레스콜에서 수호는 "엑소 활동도 하지만 드라마, 영화에도 출연한다. 진심으로 연기와 노래 두가지 모두를 사랑한다"라며 "그런 의미에서 노래와 연기를 함께 하는 뮤지컬이 나에게는 종합선물세트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바쁜 와중이지만 한작품이라도 무대에 오르고 싶은 마음이 크다"라며 "뮤지컬 무대는 대극장이라 해도 관객과 멀지 않고 가까이 호흡할 수 있다. 또 바로 반응을 받고 교감할 수 있어 특별하고 행복하다. 앞으로 계속 뮤지컬 무대에 설 것"이라고 약속했다.

뮤지컬 '웃는남자'는 신분차별이 극심했던 17세기 영국을 배경으로 끔찍한 괴물의 얼굴을 하고 있지만 순사한 마음을 가진 그윈플렌의 여정을 따라 정의와 인간성이 무너진 세태를 비판하고 인간의 존엄성과 평등의 가치에 대해 깊이 있게 조명한다. 이석훈, 규현, 박강현, 수호, 민영기, 양준모, 강혜인, 이수빈, 신영숙 김소향 등이 출연한다.

뮤지컬 '웃는남자'는 오는 3월1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