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허위사실·악성루머에 칼 빼들었다 "자료 수집 중"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현빈 소속사가 악성 루머에 대응한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공식 SNS를 통해 '당사는 소속배우들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각종 허위사실과 악성루머 관련 자료들을 수집 중에 있다'고 공지했다.

소속사 측은 '팬 여러분들께서도 소속 배우와 관련된 악성 루머를 발견하실 경우, 적극적인 제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현빈의 소속사는 구체적인 루머를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온라인 상에서 다양한 이야기들이 퍼지고 있는 만큼 이에 강경한 대응을 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현빈은 최근 배우 손예진과 결혼설 및 결별설 지라시가 나돌자 "언급할 가치도 없는 사실이다"고 대응한 바 있다.

한편 현빈은 현재 방영 중인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 출연 중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