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 주', 해외 30개국 선판매 쾌거…웃음+감동 통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미스터 주: 사라진 VIP'가 개봉 전 세계 30개국 선판매를 달성했다.

개봉을 하루 앞둔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미국, 캐나다에 이어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브루나이,홍콩, 대만, 베트남, 러시아, 우크라이나, 아르메니아, 아제르바이잔, 조지아, 카자흐스탄 등 전 세계 30개국에 판매되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리틀빅픽처스]

특히 미국은 22일 국내와 동시 개봉될 예정이며, 베트남은 2월, 대만은 3월에 각각 개봉을 준비하고 있어 영화가 전할 웃음과 감동에 기대가 더해진다.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국가정보국 에이스 요원 태주(이성민 분)가 갑작스런 사고로 온갖 동물의 말이 들리면서 펼쳐지는 사건을 그린 코미디 영화다.

이성민, 김서형, 배정남, 갈소원까지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열연과 '사람과 동물의교감'이라는 마음 따뜻해지는 스토리가 담겨 설 연휴 온 가족이 다 함께 볼 수 있는 종합선물세트로 평가받고 있다.

'미스터 주: 사라진 VIP'는 오는 22일 개봉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