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정준호 "'히트맨' 감독, 시즌2 자체 준비…김수미와 로맨스 제안"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정준호가 '히트맨' 시즌2를 언급했다.

23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히트맨'의 권상우, 정준호, 이이경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정준호는 "감독님과 제작자는 벌써 2편을 준비 중이다. 심지어 배급사에서는 얘기 없는데 자체적으로 준비 중이다"라고 말했다.

[사진=SBS 라디오 방송 캡처]

권상우 역시 "영화 찍기 시작하면서 스케줄 비워두라고 하셨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정준호는 "제정신인지"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또 정준호는 "제가 노총각으로 나오는데, 시즌2에서는 여자친구와의 로맨스를 넣어주겠다고 약속을 하셨다"라고 밝혔다. 그러자 권상우는 "심지어 여배우도 지정을 해수셨다"며 배우 김수미를 언급했다.

지난 22일 개봉된 '히트맨'은 웹툰 작가가 되고 싶어 국정원을 탈출한 전설의 암살요원 준(권상우)이 그리지 말아야 할 1급 기밀을 술김에 그려 버리면서 국정원과 테러리스트의 더블 타깃이 되어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