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효주, '해적2'로 강하늘X이광수 만날까 "긍정 검토 중"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한효주가 '해적2'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

한효주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24일 조이뉴스24에 "한효주가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해적2')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사진=BH엔터테인먼트]

'해적2'는 2014년 개봉되어 86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의 속편이다. 조선의 옥새를 삼킨 고래를 잡으려는 산적 장사정(김남길)과 해적 여월(손예진)의 활약을 그렸다.

'해적2'에는 권상우, 강하늘, 이광수가 출연자로 이름을 올린 상태. 여기에 한효주가 출연을 검토 중이라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해적2'는 7월 중순 크랭크인을 목표로 프리 프로덕션 작업에 한창이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