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허규 "다시 태어나도 아내 신동미와 결혼하고 싶어"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뮤지컬 배우 허규가 아내 신동미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허규는 27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손호영, 산다라박과 함께 출연했다.

[사진=SBS 캡처]

세 사람은 오는 31일부터 대학로에서 막을 올리는 뮤지컬 '또! 오해영'에서 호흡을 맞춘다.

허규는 이 자리에서 아내 신동미와 결혼에 골인하게 된 과정을 밝혔다.

허규는 "처음에는 신동미 씨와 앙숙이었다. 제가 연기하는 태도를 신동미 씨가 좋지 않게 봤다"며 "하지만 이후 친구로 지내면서 가까워졌고 결혼까지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허규는 그러면서 "지금은 아내와 결혼 생활이 너무 행복하다"며 "지금처럼만 재밌게 살고 싶다. 다시 태어나도 나는 당신과 결혼하고 싶다. 사랑한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