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희, 김희애 남편 불륜녀로 시선물이…압도적 비주얼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드라마 '부부의 세계'가 첫 방송부터 몰아치는 전개로 시청자의 시선을 잡은 가운데 극 중 불륜녀로 등장한 한소희가 화제를 모았다.

27일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 1회에서는 지선우(김희애 분)가 이태오(박해준)의 불륜 사실을 알게 되며 충격이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소희는 극 중 이태오의 불륜상대 '여다경' 역을 맡았다. 여다경은 필라테스 강사로 꿈도 목표도 없는 도도한 아가씨 라고 소개 되었지만 알고보니 이태오의 내연녀로 중요한 키를 쥔 반전의 인물이었다.

[사진=JTBC '부부의 세계' 한소희]

여다경은 엄효정(김선경 분)의 전시회에서 잠시 얼굴을 비췄다. 와인을 들고 여유롭게 미소짓는 모습은 짧은 등장에도 단숨에 눈길을 사로잡으며 여운을 남겼다. 하지만 정체가 밝혀 진후, 전시회의 회상 신으로 돌아가니 다경은 선우를 향해 순간 싸늘하고 날카로운 눈빛을 보내 숨막히는 긴장감을 자아냈다.

시선을 사로잡는 화려한 비주얼 부터, 소름끼치는 적대감 가득 눈빛까지 등장만으로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낸 한소희. 2화부터 본격 활약을 예고해 시청자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부부의 세계'는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감정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