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신규 확진자 이틀 연속 50명 미만…누적 1만331명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연속 50명 미만을 기록했다.

7일 방역당국에 따르면 이날 9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47명 증가해 총 1만331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국내 입국자 검역 과정(14명)에서 가장 많이 나왔다. 입국 과정에서 확인된 누적 확진자는 모두 324명이다.

[조이뉴스24 그래픽]

지역별로는 대구 13명, 경기에서 10명, 서울에서 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밖에 강원(2명), 부산·충남·경북·경남(각 1명)에서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사망자는 전날보다 6명이 늘어 192명을 기록했다.

완치돼 격리해제된 환자는 96명 늘어 모두 6천694명이 됐다.

격리 중인 환자는 55명 줄어든 3천445명이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