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이지애, '라이브 K콘서트' MC…11일 무관중 진행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이지애가 '라이브 K콘서트' 진행자로 나선다.

이지애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측은 8일 "이지애는 '라이브 K콘서트'가 국민들에게 힘과 활력을 전하는 좋은 취지에서 이루어지는 공연인 만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에 힘이 되고자 이 콘서트의 진행자로 나서게 됐다"고 전했다.

방송인 이지애가 '라이브 K콘서트' 진행자로 나선다.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라이브 K콘서트'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여러 사람이 모이는 단체 활동을 자제하면서 공연, 스포츠 경기 등의 문화 이벤트도 단절됨에 따라 실내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진 국민들을 위해 KT가 마련한 착한 콘서트로 가수 마마무, 김재환, 에이프릴, 비오브유(B.O.Y)가 참여 할 예정이다.

11일 진행 예정인 이번 콘서트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반영해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관객은 없지만 조명, 음향, 무대 연출 등 모든 공연 요소를 차별화해 생생한 현장감을 극대화할 예정으로 공연 당일 ARS를 통해 모금에 참여할 수 있다.

이지애는 지난 30일부터 EBS 코로나19 극복 생방송을 통해 다양한 교육 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TV조선 '내 몸 사용 설명서' 진행자로 안정적인 진행을 이어오고 있다. 또한 최근 KTV '뭘 좀 아는 의사 K닥터' MC에도 발탁되었으며, 유튜브채널 이지애TV를 개설해 대중과 활발하게 소통 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