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맛남의 광장' 백종원·양세형·김희철·김동준, 광고 출연료 전액 기부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맛남의 광장'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최근 첫 단체 광고를 촬영한 SBS '맛남의 광장' 백종원, 양세형, 김희철, 김동준이 광고 출연료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 '맛남의 광장'을 통해 우리 농수산물을 살리기에 힘쓰고 있는 네 사람이 코로나19 사태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을 농어민들을 위해 뜻을 모은 것.

'맛남의 광장' 출연자들이 광고 출연료를 기부하기로 했다. [사진=SBS]

가장 먼저 기부를 제안한 백종원은 단독으로 촬영한 주류 광고 출연료까지 기부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백종원은 "우리는 정말 위기에 강한 민족 아니냐. 힘내시고 반드시 우리는 극복해 나갈 거다"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덧붙였다.

'맛남의 광장'은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신메뉴를 개발하고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매회 색다른 레시피를 소개해 지역 특산물의 소비촉진을 유도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