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 1억 스트리밍 돌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여성 듀오 다비치가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으로 1억 스트리밍을 달성했다.

가온차트에 따르면 지난해 5월 발표된 다비치의 디지털 싱글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누적 스트리밍 1억을 돌파하며, 가온차트가 인증하는 첫 Platinum(플래티넘) 인증마크를 받게 됐다.

다비치[사진=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발매 당시 주요 음원차트 1위를 석권한 것은 물론 장기간 상위권을 유지하며 독보적인 음원 파워를 과시했다.

특히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은 다비치 멤버들이 직접 작사에 참여한 노래로 그 의미가 남다르다. 이별 후 겪게 되는 아픔을 담담히 그려낸 노랫말 위로 다비치의 섬세하고 애틋한 보이스가 감성을 더하며 리스너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았다.

이처럼 다비치는 지난 2008년 정규 앨범 'Amaranth'로 데뷔해 '미워도 사랑하니까' '8282' '두사랑' '사랑과 전쟁' '사고쳤어요' '안녕이라고 말하지 마' '너 없는 시간들' '나의 오랜 연인에게'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치며 음원차트를 섭렵, '믿고 듣는 다비치'이자 유일무이한 여성듀오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다비치는 그룹 및 솔로 활동을 비롯해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 중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