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라주라, 많이들 찍어주라" 김신영 '부캐' 둘째이모 김다비, 스노우앱 등장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의 '부캐' 둘째이모 김다비가 스마트폰 사진어플에 추가돼 눈길을 끈다. 둘째이모 김다비는 이 시대 젊은이들을 대신해 쓴 소리를 하는 어른 캐릭터다.

2일 김신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캐' 둘째이모 김다비 모습의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스노우어플#HOT에 있어요"라며 "많이들 찍어주라#주라주라#둘째이모김다비"라고 관련 해시태그를 붙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김신영 인스타그램]

김신영의 '부캐' 둘째이모 김다비는 1일 첫 트로트곡 '주라주라'를 전격 발표했다. '주라주라'는 소속사 대표 CEO 송은이를 향한 헌정곡. 김신영이 직접 작사를 맡았으며, 생업에 종사하는 모든 직장인들의 고충과 애환, 바람을 간절하게 풀어낸 가사가 공감을 높인다.

김신영은 1일 자신이 진행하는 MBC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에서 둘째이모 김다비로서 첫 방송 데뷔를 했으며, 2일 MBC '쇼! 음악중심'에서 '주라주라'를 최초 라이브로 선보였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