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코로나 여파…비대면으로 진행된 남자배구 드래프트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15일 오후 서울 청담동 리베라호텔에서 2020 한국배우연맹(KOVO) 남자부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가 열렸다. 우리카드에 지명된 알렉산드리 페헤이라가 화상 연결을 통해 소감을 말하고 있다.

KOVO는 지난 3월 2일부터 4월 29일까지 신청한 외국인 선수 80명 중 전체 랭킹 상위 40명과 지난 시즌 도드람 V리그에서 활약한 신청자를 포함해 최종 명단 47명을 결정해 7일 발표했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지난 2016년 남자부 트라이아웃 도입 후 처음으로 7개 구단은 연습경기 및 트라이아웃 없이 선수들이 제출한 영상과 자료 확인 후 선발한다.

조이뉴스24 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