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달빛축제공원역·산곡역…인천시, 도시철도 신설역명 확정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 도시철도건설본부는 올 연말 개통되는 인천1호선 송도연장선 신설역명을 ‘송도달빛축제공원’으로, 내년 상반기 개통 예정인 서울7호선 석남연장선의 역명을 ‘산곡역’으로 최종 결정고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시민과 유관기관 등의 다양한 의견을 2차에 걸쳐 수렴하고,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불리며 ▲지역과의 연관성이 뚜렷하고 ▲역 위치를 쉽게 알 수 있는 지명이나 주요 공공시설 명칭을 역명 제정 기준으로 관련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역명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역명안을 선정한 것으로, 행정예고 절차를 거쳐 공식역명으로 고시하게 됐다.

한기용 도시철도건설본부장은 “이번 역명 결정은 시민 선호도조사 및 지역 향토성과 상징성을 고려하여 시민들이 누구나 찾기 쉽고 알기 쉬운 명칭이 선정되도록 노력했다”며 “현재 공정으로 볼 때 금년 하반기 ‘송도달빛축제공원역’이 먼저 개통하고, ‘산곡역’은 내년 상반기에 개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송도연장선은 국제업무지구역∼송도달빛축제공원역까지 820m로 동막역에서 송도까지 이어지는 7개 역 전구간의 연장사업이 완료됐다. 2009년부터 송도구간 2단계 건설을 시작하였으며, 총사업비는 1,782억원(국비 863억원, 시비 919억원)이 투입됐다.

또한, 석남연장선은 부평구청역~산곡역~석남역에 이르는 4,165㎞로 본래 종점이었던 부평구청역에서 2개역을 연장, 산곡동에 지하철역을 신설하고, 인천2호선 석남역에서 환승을 통해 서울7호선과 연결, 인천에서 곧장 서울로 연결되는 광역교통망이 확충된다. 총사업비는 3,743억원(국비 2,239억원, 시비 1,504억원)이 투입됐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