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 최고 35도…오늘도 불볕더위 기승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5일에도 남부지방 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오르는 등 이른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일부 남부지방에는 이날까지 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오르겠다"며 "경북남부내륙에는 낮 최고기온이 35도 내외로 나타나는 곳도 있어 매우 덥겠다"고 밝혔다.

김연아 [사진=조이뉴스24 DB]

기상청은 "이날은 충청도와 남부지방, 오는 6일은 동풍이 유입되면서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30도 이상 오르면서 덥겠다"고 덧붙였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주요 지역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3도, 수원 27도, 춘천 28도, 대관령 23도, 강릉 23도, 청주 30도, 대구 35도 등이다.

경북내륙 지역은 오후에서 밤사이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예상 강수량은 5∼30㎜ 안팎이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