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승원 2승' SK, DH 2차전서 두산 제압…8연패 탈출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SK 와이번스가 길고 길었던 8연패의 사슬을 끊어냈다.

SK는 25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더블헤더 2차전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7-0으로 이겼다.

SK 와이번스 우완 문승원이 25일 두산 베어스와의 더블헤더 2차전에서 7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2승째를 따냈다. [사진=SK 와이번스]

SK는 2회말 선취점을 뽑았다. 2사 1루에서 최준우의 1타점 2루타로 1-0으로 먼저 앞서갔다.

SK는 홈런포로 추가점을 얻어냈다. 3회말 1사 1루에서 최정이 2점 홈런을 때려내며 3-0으로 달아났다.

불붙은 SK 타선은 두산 마운드를 계속 두들겼다. 6회말 공격에서 확실하게 승기를 잡았다. 2사 만루에서 제이미 로맥의 2타점 적시타로 5-0으로 격차를 벌렸다.

SK는 이어 7회말 1사 1·3루에서 김성현의 1타점 외야 희생 플라이로 한 점을 더 보태며 스코어를 6-0으로 만들었다.

SK는 8회말 공격에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무사 만루에서 1사 만루에서 김강민의 내야 땅볼 때 3루 주자가 득점하면서 스코어는 7-0이 됐다.

SK는 이후 두산의 9회초 마지막 저항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며 7-0의 승리를 지켜냈다.

조이뉴스24 인천=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