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이노션 대표이사에 이용후 제네시스사업부 부사장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29일 이용후 제네시스사업부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키며 이노션 대표이사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신임 이 사장은 현대차 제네시스사업부장과 북미권역본부장, 브라질법인장 등을 거쳤으며 과거 이노션 미주지역본부장을 역임한 바 있다.

이노션 사업 및 조직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이노션의 글로벌 사업영역 확대와 디지털·콘텐츠 역량 제고 등 사업전략 가속화를 이끌 적임자라는 평가다.

한편 송미영 현대·기아차 인재개발1팀장 상무는 인재개발원장에 임명됐다. 송 상무는 미래 사업전략을 반영한 임직원 역량 육성 전략을 수립하고 실행에 옮기게 됐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