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제시 "환불원정대, 이런 그룹 없었다…첫만남은 편안하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제시가 환불원정대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30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는 신봉선이 스페셜 DJ로 함께 했으며, 가수 제시와 소유가 게스트로 참여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환불원정대'의 31일 회동에 대해 묻는 메시지를 보냈다.

'컬투쇼'에 출연한 제시와 소유 [SBS 보는라디오 캡처 ]

환불원정대는 싹쓰리로 활동 중인 이효리가 '놀면 뭐하니'에서 농담처럼 던진 말로 추진된 팀이다. 이효리는 '센언니' 캐릭터로 인기를 얻은 엄정화와 제시, 화사를 멤버들로 언급했다. 이들은 '놀면 뭐하니'를 통해 31일 첫 회동을 앞두고 있다.

제시는 "저는 너무나 신기하다. 너무 좋은 것 같다. 이런 그룹이 없었지 않나"라고 말했다.

김태균은 '정말 환불 같이 가고 싶은 사람들'이라고 했고, 신봉선은 "평소 친분이 있었나"라며 궁금해했다.

제시는 "알았다. (이효리) 언니가 제주도를 가서 연락이 안 됐다. '놀면 뭐하니'에서 이야기 했다. 너무 놀랐다. 만나자고 이야기 했는데 너무 영광이다"고 말했다.

"내일 뭘 입고 갈거냐"는 청취자의 질문에 '안 입을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첫 자리는 편하게"라고 덧붙이며 내일 만남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