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노유민, 천명훈 "노예같은 결혼 생활" 비난에 "행복해"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천명훈이 노유민의 결혼 생활을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천명훈이 출연해 결혼 고민을 털어놨다.

천명훈은 "사실 이제 결혼 얘기를 많이 듣는다"며 "결혼 생각이 없는 건 아닌데, 결혼을 하고 싶다가도 하기 싫게 만드는 사람이 노유민이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사육 당한다. 노예다'고 느낀다. 외출의 자유, 발언권과 선택권이 없다. 결혼 이후 사적인 만남이 불가능하다. 결혼 후 술자리한 기억이 없다"고 덧붙였다.

아이콘택트 [채널A 캡처]

이후 10년차 유부남으로, 두 딸을 두고 있는 노유민이 등장했다. 노유민은 "결혼 생활 너무 좋다. 결혼을 잘 했다고 생각한다. 와이프 때문에 개과천선했다"고 밝혔다.

그는 "노예 생활이 나쁘지 않다. 이런 결혼 생활도 행복하다는 것을 말씀 드리고 싶다. 식사, 옷, 피부 관리, 헤어스타일 등 와이프가 관리해 주는대로 인형처럼 산다"고 말하며 웃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