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전 멀티골' 대구 데얀, K리그1 21라운드 MVP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대구 FC의 데얀이 K리그1 21라운드 MVP의 영예를 안았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하나원큐 K리그1 2020 21라운드 MVP로 지난 16일 성남 FC전에서 멀티골을 기록한 데얀을 선정했다.

대구 FC 공격수 데얀이 하나원큐 K리그1 21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데얀은 성남전에 선발출전해 전반 10분 세징야의 크로스를 헤더로 연결해 선제골을 터뜨렸다.

데얀은 이어 팀이 2-2로 맞선 후반 18분 또 한 번 헤더로 성남의 골 망을 흔들며 대구의 승리를 이끌었다.

데얀은 지난 10라운드 광주 FC전 멀티골에 이어 올 시즌 두 번째 멀티골에 성공했다. 통산 197골을 기록 중인 가운데 200골 달성도 가시권에 들어왔다.

데얀의 활약에 힘입어 7경기 만에 승리를 챙긴 대구는 21라운드 베스트 팀에 이름을 올렸다.

베스트 매치는 양 팀을 합쳐 슈팅 25개를 주고받은 대구와 성남의 경기가 뽑혔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