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페르난데스, LG 임찬규 상대 시즌 17호 홈런 폭발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두산 베어스 외국인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가 승부를 원점으로 돌려놓는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페르난데스는 19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경기에서 시즌 17호 홈런을 기록했다.

두산 베어스 외국인 타자 호세 페르난데스가 19일 잠실 LG 트윈스전에서 시즌 17호 홈런을 기록했다. [사진=정소희기자]

페르난데스는 팀이 0-2로 끌려가던 1회말 1사 1루에서 LG 선발 우완 임찬규를 상대로 짜릿한 손맛을 봤다.

투 볼에서 3구째 141㎞짜리 직구를 공략해 우측 담장을 넘어가는 비거리 115m의 2점 홈런을 때려냈다.

1회말 두산 공격이 진행 중인 가운데 양 팀이 2-2로 팽팽히 맞서고 있다.

조이뉴스24 잠실=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