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택 폭 넓어진 '갤럭시노트20'…미스틱 그린 색상 나온다


갤럭시노트20, 6가지 색상으로 확대…판매량 끌어올리기 나서

삼성전자는 25일 갤럭시노트20 미스틱 그린 색상을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모델로 국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삼성전자]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달 출시한 '갤럭시노트20'의 미스틱 그린 색상을 선보이며 판매량 끌어올리기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25일 갤럭시노트20 미스틱 그린 색상을 이동통신 3사와 자급제 모델로 국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미스틱 그린 색상 모델은 전국 삼성디지털프라자와 각 이동통신사 오프라인 매장, 삼성전자 홈페이지, 이동통신사 온라인몰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119만9천 원으로 기존 모델과 동일하다.

또 삼성전자는 10월 31일까지 갤럭시노트20·갤럭시노트20 울트라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정품 케이스·액세서리 등을 구매할 수 있는 10만 원 할인쿠폰 혹은 모바일 토탈 케어 서비스 '삼성 케어 플러스(Samsung Care+)' 1년권과 ▲'유튜브 프리미엄' 4개월 무료 체험 서비스 ▲'밀리의 서재' 3개월 무료 구독권 ▲'윌라' 3개월 무료 구독권 ▲'갤럭시 스토어' 웰컴 패키지 등을 제공한다.

'중고 보상 프로그램'도 진행하고 있다. 10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중고 보상 프로그램'은 갤럭시노트20·갤럭시노트20 울트라를 구매하고 기존 폰 반납 시 중고매입시세의 최대 2배까지 보상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미스틱 그린 색상은 마음의 안정을 주는 그린 색상에 부드러운 헤이즈 공법으로 마감해 우아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며 "이로써 갤럭시노트20는 미스틱 브론즈·미스틱 그레이·미스틱 블루· 미스틱 레드·미스틱 핑크·미스틱 그린 등 총 6가지 색상으로 소비자들의 선택 폭을 확대했다"고 설명했다.

서민지기자 jisse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