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타점 맹타' KT 장성우 "중요한 시기 2연승 기뻐"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KT 위즈 안방마님 장성우가 맹타를 휘두르며 팀 2연승에 힘을 보탰다.

KT는 18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7-5로 이겼다.

이날 5번타자 포수로 선발출전한 장성우는 5타수 3안타 2타점으로 활약했다.

KT 위즈 포수 장성우 [사진=KT 위즈]

장성우는 첫 타석부터 좋은 타격감을 과시했다. 팀이 2-0으로 앞선 1회말 2사 1루에서 우전 안타로 출루하며 기분 좋게 경기를 시작했다.

장성우는 3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도 안타를 쳐낸 뒤 4회초 세 번째 타석에서 2타점 2루타를 기록하며 제 몫을 톡톡히 해냈다.

KT는 장성우를 비롯한 주축 타자들의 활약 속에 주말 3연전 위닝 시리즈를 챙겼다. 또 단독 3위로 올라서며 순위 다툼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장성우는 경기 후 "팀이 초반 타이트한 상황을 이겨낸 게 결정적이었다"며 "중요한 시기에 2연승을 거둬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장성우는 또 "팀이 올 시즌 목표였던 5강에 가까워졌기 때문에 선수들에게 부담 없이 우리 경기에만 집중하자고 얘기했다"며 "개인적인 목표는 없다. 팀이 창단 첫 포스트 시즌 진출을 최대한 빨리 확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조이뉴스24 인천=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